bar_progress

'장미빛 연인들' 한선화·이장우 언쟁 "초롱이에겐 엄마 없이 자란 게 상처"

최종수정 2014.12.13 21:06 기사입력 2014.12.13 21:06

댓글쓰기

'장미빛 연인들' 한선화·이장우

'장미빛 연인들' 한선화·이장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e뉴스팀]'장미빛 연인들' 이장우가 딸 이고은에게 연락을 취한 한선화에게 분노했다.

13일 오후 방송한 MBC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극본 김사경, 연출 윤재문)에서는 박차돌(이장우 분)이 딸 박초롱(이고은 분)에게 핸드폰을 준 백장미(한선화 분)를 찾아가 언쟁을 벌이는 장면이 그려졌다.
박차돌은 박초롱이 친엄마 연락을 하다 그의 정체를 알게 될 것을 우려해 핸드폰을 뺏은 뒤 백장미를 찾아갔다.

박차돌은 백장미에게 "누가 핸드폰을 주라고 했냐"며 "초롱이와 연락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백장미는 막무가내로 자신에게 찾아온 박차돌에게 "오빠는 항상 오빠만 생각해. 그때도 내가 얼마나 힘든지 생각하지 않았고 지금도 그렇다"고 상처 받은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박차돌 역시 물러서지 않았다. 그는 "상처? 너야 말로 네 마음대로다. 엄마 없이 자란 게 상처다. 그런데 이제 와서 엄마라고 밝힌다고? 그럼 얼마나 애가 충격을 받을지는 생각하지 않냐"고 분노했다.

박차돌은 "네 입에서 초롱이 소리 가증스럽다. 여기까지 해라. 더 이상 안 참는다"고 백장미에게 경고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