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미빛 연인들' 정보석, 한선화 광고 촬영 소식에 '벌떡'

최종수정 2014.12.21 21:44 기사입력 2014.12.21 21:44

댓글쓰기

MBC 방송 캡쳐

MBC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장미빛 연인들'의 배우 정보석이 한선화가 광고 촬영을 한다는 소식을 접하고 병상에서 벌떡 일어났다.

정보석은 21일 오후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에서 딸 한선화가 칠성그룹 회장 김선혁의 광고를 찍게 된 사실을 알고 몹시 기뻐했다.
이날 백장미(한선화 분)는 백만종(정보석 분)에게 재윤(김선혁 분)의 회사 광고를 찍게 된 소식을 알렸다.

이에 앞서 재윤은 길에서 쓰러진 장미(한선화 분)를 응급실에 데려다 주며 도와줬고, 만종은 그가 칠성그룹 회장이라는 사실을 알고 고마움의 표시로 떡을 건넸다.

이에 재윤 역시 떡을 잘 먹었다며 감사 표현을 했고, 방실(김영옥 분)은 재윤이 혹시 장미에게 관심이 있는 것이 아니냐며 음흉한 미소를 지었다.
딸들 문제로 괴로워하던 만종은 침대에서 벌떡 일어난 뒤, 장미에게 광고 촬영을 잘하라고 응원했고, 전복죽을 먹으며 기운을 되찾았다.

정보석은 '장미빛 연인들'에서 두 딸 한선화, 김민서 때문에 마음 고생을 하는 아버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그는 다혈질에 넘치는 야망을 가진 남자지만, 자식 이기는 부모 없다는 것을 고스란히 보여주며 이 시대 부모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중이다.

한편 '장미빛 연인들'은 얼떨결에 부모가 된 철없는 대학생 차돌의 고군분투 생존성장기와 그에 얽힌 세 가족의 파란만장 스토리를 그린 드라마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