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워커힐 조리장 출신 '팀쿡' 등 광진구 맛집멋집

최종수정 2014.12.19 07:36 기사입력 2014.12.19 07:36

댓글쓰기

광진구, 5개 소 신규 지정 및 기존 7개 업소 재지정해 총 49개소 맛집멋집 운영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워커힐호텔 조리장 출신 요리사가 만들어주는 스파게티, 심마니 사장님이 산에서 직접 채취한 약재를 넣어 만든 유황오리까지...

광진구(구청장 김기동)가 숨겨진 올해의 맛집을 추가 선정했다.
광진구 맛집멋집 지정증

광진구 맛집멋집 지정증

구는 수준 높은 음식문화로 지역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맛과 서비스 등 분야별로 경쟁력 있는 음식점을 발굴해 '맛집·멋집'을 운영하고 있다.

구는 올해 숨겨진 맛집을 추가 선정하기 위해 지난 10월 희망업소 신청을 받아 기존 지정업소와 함께 총 15개 업소를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했다.

심사에는 외식업 관련 식품학과 교수, 식품위생단체, 구민 등 10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맛집멋집심의위원회’가 서류심사 뿐 아니라 현장에 직접 찾아가 음식을 시식, 주방 위생, 식자재 관리 등 위생상태, 식사 환경, 서비스 등을 까다롭게 심사했다.

심사 결과 맛 위생상태 서비스 등 깔끔하고 맛있는 먹거리와 수준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음식점 5개소를 추가로 신규 지정, 기존맛집·멋집으로 지정 운영중이던 7개소를 재지정해 총 49개소가 지정됐다.
이번에 새로 지정된 업소는 워커힐호텔 조리장 출신 요리사가 운영하는 이탈리안 레스토랑 ‘팀쿡’(TIM COOK)(구의동, 광나루로50길 10), 심마니 출신 사장님이 산에서 직접 채취한 약재를 넣어 만든 ‘심마니유황오리’(중곡동, 긴고랑로 85), 건강을 생각한 오리백숙이 일품인 ‘은행나무집’(광장동, 아차산로69길 20), 산지에서 공수한 곤드레정식으로 유명한 ‘산울’(광장동, 아차산로73길 48), 중국의 색다른 별미를 맛볼 수 있는 ‘송화양꼬치’(자양동, 동일로18길 70)이다.

구는 신규지정 맛집을 구 홈페이지(http://www.gwangjin.go.kr)에 게시, 구를 대표하는 맛집임을 인증하는 표지판과 지정증을 제작해 29일 수여식을 갖고 전달할 예정이다.

아울러 구는 맛집·멋집을 알리기 위해 맛집의 대표 메뉴와 가격, 소재지 , 연락처, 영업시간 등 맛집 정보가 수록된 전자책(e-book)을 발간, 구 홈페이지와 국내 최대의 맛집 소개 사이트인 메뉴판 닷컴(http://www.menupan.com)과 인터넷 포털싸이트에 게재하는 등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구에는 한식 1967개소, 중식 133개소, 경양식 141개소, 일식 163개소 등 총 4080개소 일반음식점이 있으며, 구는 이 중 모범음식점 171개소와 맛집·멋집 49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광진구 맛집멋집심의위원회

광진구 맛집멋집심의위원회


김기동 광진구청장은“구는 한강과 아차산, 어린이대공원 등 천혜의 자연환경을 간직한 서울의 대표 관광명소”라며“앞으로도 지역의 숨겨진 맛집·멋집을 적극 발굴· 활성화해 지역 관광 인프라와 연계해 누구나 찾고 싶은 도시로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