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엔지, 인도네시아서 3억2500달러 화력발전소 수주

최종수정 2014.12.12 09:47 기사입력 2014.12.12 09:47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11일 인도네시아에서 3억2500만 달러(3416억원) 규모의 석탄화력발전소 EPC(설계, 구매, 시공 및 시운전)프로젝트 계약을 단독으로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인도네시아 보루네오섬 남부에 위치한 칼리만탄 셀레탄주(州) 탄중지역에 100메가와트(MW)급 석탄화력발전소 2기를 건설하는 공사다.
발주처는 인도네시아 최대 석탄회사인 아다로 에너지(PT.Adaro Energy)와 한국의 동서발전이 공동출자한 특수목적법인(SPC) '탄중 파워 인도네시아(TPI)'이며, 공사기간은 착공 후 43개월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3월 인도네시아에서 9100만 달러짜리 라자만달라(Rajamandala)수력발전소를 수주했으며, 최근에는 바탐(Batam)섬에 위치한 복합화력발전소 증설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수주를 계기로 인도네시아 석탄화력발전소 건설시장 진출에 성공하며, 이 지역에서의 입지 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는데 의미를 뒀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현재 수요보다 25% 부족한 전력공급량을 충족시키기 위해 2020년까지 5580MW 용량의 전력설비 증설을 추진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확인된 매장량만 280억t에 달하는 풍부한 석탄을 기반으로 화력발전소의 발주 비중이 꾸준히 증가할 전망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올해 동남아시아에서 잇따라 발전플랜트 수주에 성공함으로써 회사의 우수한 기술력과 사업수행능력을 다시 한 번 확인하게 됐다"며 "높아진 인지도를 바탕으로 추가 수주에도 활발히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