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5 스타벅스 플래너, 출시 20일 만에 10만개 돌파

최종수정 2014.11.20 09:17 기사입력 2014.11.20 09:17

댓글쓰기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선보인 ‘2015 스타벅스 플래너’가 출시 20일 만에 10만개 소진을 기록했다. 17개의 음료 e-프리퀀시를 완성한 고객들이 스타벅스 매장을 방문해 플래너를 교환 받으며 활짝 웃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선보인 ‘2015 스타벅스 플래너’가 출시 20일 만에 10만개 소진을 기록했다. 17개의 음료 e-프리퀀시를 완성한 고객들이 스타벅스 매장을 방문해 플래너를 교환 받으며 활짝 웃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지난 10월30일 전국 700여 매장에서 첫 선을 보인 ‘2015 스타벅스 플래너’가 출시 20일 만에 10만개 소진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2004년 첫 선을 보인 스타벅스 플래너는 된 매년 11월부터 12월말까지 두달 간 연말연시 의미를 담아 진행되는 전통 행사다. 한 해 동안 스타벅스를 아껴준 고객들에게 사은의 마음을 전달하고 브랜드 친밀감을 높여주는 이벤트로 자리매김 해왔다.

특히 올해 15주년을 기념해 ‘1년 간의 여정’을 주제로 제작된 <2015 플래너>는 다이어리 명가인 ‘몰스킨’과의 협업, 아름다운 국내 여행지 및 명소 소개, 플래너 내 레드컵 카드, 쿠폰 삽입 등 다양한 스토리 텔링을 담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아울러 이용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반영한 주별, 일별, 노트 형식의 차별화된 내지 구성과, 파격적인 표지 라임색 칼라 도입 등이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플래너 증정 고객 중 15명에게 1년 동안 스타벅스 커피를 제공하는 ‘Starbucks for 1 Year’ 이벤트 1차 추첨에 2만명의 고객이 응모하는 등 일상 속에 구현된 소소한 즐거움 구현을 통해 좋은 반응을 받고 있다.

플래너로 펼치는 이색 기부활동도 눈길을 모으고 있다. 스타벅스는 신세계 백화점과 함께 플래너 1500개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하여 지역사회 아동들과 나눔의 의미를 더하고, 12월까지 700개 매장에서 팔리는 레드컵 음료 1잔당 누적 기부금과 플래너 1권당 150원의 사회공헌활동 기금을 함께 적립해 최고 목표액 1억5000만원을 모아 연말 각종 NGO 단체와 함께 불우 이웃을 돕는데 사용할 계획이다.
이현미 마케팅팀 대리는 “1년간 스타벅스를 아껴주신 고객님들에게 사은의 마음을 담아 정성껏 준비한 플래너가 나눔의 의미와 아기자기한 즐거움과 전달하고 있다는 피드백이 많아 큰 보람을 느낀다”라고 밝히고 “초도 물량 재고가 빠르게 소진되고 있지만 물량 제공 추이를 면밀히 파악해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 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