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창원 부회장, 377억 규모 SK케미칼 주식 매입

최종수정 2014.11.20 09:06 기사입력 2014.11.20 09: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SK디스커버리 은 최창원 부회장이 SK케미칼 주식 62만3000주를 블록딜을 통해 매입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이는 SK케미칼 전체 주식의 2.99%에 해당한다. 금액으로는 377억원 규모다.

이번 매입으로 최 부회장의 지분은 기존 10.18%에서 13.17%로 늘었다. 이번 매입을 통해 SK가스, SK신텍, SK유화 등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는 SK케미칼에 대한 경영권이 강화됐다.

최 부회장의 지분 매입은 회사가 추진하고 있는 신사업을 중장기적으로 육성하려는 최대주주로서의 확고한 신념과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SK케미칼 관계자는 "SK케미칼은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PPS, 백신 등 신규 사업에 대한 투자를 지속적으로 진행해온 바 있다"며 "최대 주주의 지분 매입은 SK케미칼이 추진하고 있는 신규 사업에 대한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사업이 지닌 비전과 가치를 재평가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최 부회장은 SK케미칼 지분 매입을 위해 보유 중인 SK가스 지분 전량인 6.1% (53만3280주)를 블록딜을 통해 해외 기관 투자자에 매각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