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비맥주 "수능 끝났다고 한잔? 절대 안돼요!"

최종수정 2014.11.13 08:46 기사입력 2014.11.13 08:46

댓글쓰기

'청소년 음주예방 캠페인' 실시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오비맥주는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3일 저녁 수험생들의 음주와 일탈행위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거리로 나선다.

오비맥주 건전음주 봉사단원들은 젊은 층 유동인구가 많은 서울 강남역 일대에서 서울 서초경찰서 직원들과 함께 청소년 음주예방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참가자들은 시험이 끝난 해방감으로 들뜰 수 있는 수험생들에게 '당당해야 제 맛, 청소년이여 성년이 되어 진짜 즐겨라!' 등 청소년 음주예방 문구가 새겨진 홍보물을 나눠주며 올바른 음주문화의 중요성을 알릴 예정이다.

또 강남역 주변의 편의점과 식당 등 주류판매업소들을 찾아다니며 젊은이들에게 술을 팔 때 반드시 신분증을 확인하자는 내용의 게시물을 업주들에게 나눠주는 'Show ID 캠페인'도 벌인다.

오비맥주는 이날 전국 지자체들과 대구, 광주, 전주, 대전 등 전국 10여 곳의 주요 번화가에서도 청소년 음주예방 캠페인을 동시에 실시할 예정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성년이 안된 수험생들이 시험이 끝난 이후 음주 등 일탈행위를 할 우려가 있어 매년 대학수능일에 공공기관과 함께 청소년 음주예방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며 "주류선도 기업으로서 건전한 음주문화 정착을 위해 계속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