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나라 토지·물류 정책, 동남아 국가에 전수

최종수정 2014.11.07 06:00 기사입력 2014.11.07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우리나라의 토지·물류 정책 노하우가 동남아시아 국가에 전수된다.

국토교통부는 7일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아세안(ASEAN) 국가 공무원 37명을 초청해 토지 보상, 내륙물류 정책·기술 연수를 지난달 28일부터 열흘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한국감정평가협회가 전담한 이번 연수에선 우리나라의 토지 수용 절차, 감정평가 실무 교육 등과 함께 물류 정책·기술 교육 등으로 진행됐다. 광교 신도시 개발 현장과 의왕 내륙 컨테이너기지, 군포 복합물류터미널 등을 방문하는 체험교육도 이뤄졌다.

지난 5일에는 아세안 연수생과 삼성, 현대 등 국내 기업의 비즈니스 미팅을 주선, 기업들의 아세안 시장 진출 기회를 넓히는 시간도 마련됐다.

아세안 공무원 초청연수는 동남아시아 국가들과의 협력을 강화해 우리 기업의 건설·교통 분야 사업 수주를 지원하기 위해 2011년 시작됐다. 지난 5월에는 철도, ITS(지능형교통시스템) 분야 연수를 실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우리나라의 정책·기술을 아세안 국가에 반영해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에도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