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원시 내년부터 초등생 '생존수영' 강습…전국최초

최종수정 2018.08.15 16:01 기사입력 2014.11.06 12:23

댓글쓰기

수원시가 내년 3월부터 관내 1만1000여명의 초등학교 3학년생을 대상으로 생존수영 무료강습에 나선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 수원시가 내년 3월부터 관내 초등학교 3학년생 1만1000여명을 대상으로 '생존수영' 무료강습을 실시한다. 지난 4월 세월호 참사 이후 생존수영에 대한 중요성이 부각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수원시는 초등학교 3학년이 신체적, 심리적으로 생존수영에 적합한 시기라고 판단해 이 연령대를 대상으로 강습을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대상은 관내 96개 초등학교 416학급 1만1000여명이다.

수원시는 이를 위해 관내 19개 수영장 시설에 대한 현장 확인을 실시해 안전성, 교육 실시 적합성 등에 대한 검토를 마쳤다. 또 학교장들과 효율적 강습실시를 위한 의견수렴도 마무리지었다. 아울러 초등학교 교육과정 재구성, 수영장 사용료, 강사확보 등과 관련해 수원교육지원청, 수원시 수영연맹과도 협의를 끝냈다. 수원시는 이달 중 수영강사들과 학교 관계자들이 함께 하는 생존수영 강습과 관련된 사전교육을 실시한다.

수원시는 통일되고 표준화된 강습을 위해 수원시수영연맹과 함께 생존수영강습 표준안도 만든다. 표준안에는 수상 사고 사전대비, 사고예방, 응급상황 시 행동요령, 생존수영 습득을 통한 사고대처능력 향상 등의 내용이 담긴다.

생존수영 강습은 학생들의 정신적ㆍ육체적 건강상태에 맞춰 모두 6차례, 12시간의 교육이 실시된다. 교육내용은 물 적응하기, 킥보드를 이용한 자유형 익히기, 구명의 착용 실습, 구명의 대체 급조부위 실습, 바지를 이용해 급조부위 만들기, 평가 및 수상안전교육 등이다.
수원시는 수원교육지원청과 협의해 생존수영 강습을 정규 교육과정으로 편성해 운영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최근 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학생들을 대상으로 생존수영 강습을 실시하게 됐다"며 "수원시 생존수영 강습사례가 전국으로 확산 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