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라크서 잇단 차량폭탄 테러…최소 34명 사망

최종수정 2014.10.28 04:30 기사입력 2014.10.28 04: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27일(현지시간) 이라크에서 차량폭탄 사건이 발생해 최소 34명이 사망했다.

이날 자살테러는 이라크의 수도 바그다드 남부 주르프 알사카르의 검문소에서 발생했으며 이라크군과 친정부 시아파 민병대원 등 24명이 숨지고 25명이 부상했다.
이 공격은 지난 26일 이 지역에서 퇴각한 수니파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세력인 이슬람국가(IS)가 감행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경찰은 같은 날 오후 바그다드 시내의 식당과 상점 등이 밀집한 곳에서 차량이 폭발해 10명이 사망하고 18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