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도논란' 이병헌 이어 '만취운전' 현정화도…"자필 사과문이 면죄부?"

최종수정 2014.10.02 14:15 기사입력 2014.10.02 14:15

댓글쓰기

현정화 음주운전 물의에 자숙편지 [사진=MBC 뉴스 캡쳐]

현정화 음주운전 물의에 자숙편지 [사진=MBC 뉴스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현정화, 음주운전 자필 사과문 공개…이병헌 이어 '자필 사과문' 유행타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현정화 한국마사회 탁구단 감독의 음주운전 사고 당시 아찔했던 상황을 찍은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1일 경기 분당경찰서는 술을 마시고 운전하다 사고를 낸 혐의(도로교통법 위반 등)로 현정화 감독을 불구속 입건했다.

이날 오전 0시40분쯤 현정화 감독은 음주 상태로 자신의 고급 승용차를 몰고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구미동 오리역 부근 사거리를 지나다가 택시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택시에 타고 있던 승객 1명이 부상을 당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중이다.

현정화 감독의 사고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을 넘는 0.201%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방송을 통해 공개된 사고 당시 블랙박스 영상에는 현정화 감독이 탑승하고 있던 흰색 차량이 빨간색 정지신호를 무시하고 달리다 직진하는 검은색 모범택시와 그대로 충돌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경찰은 "현정화 감독이 '(어디에서 누구와 술을 마셨는지) 잘 기억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고 밝혔으며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현 감독은 사고 이후 자필 사과문을 통해 "큰 실망을 안겨 드린 점,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 고개 숙여 용서를 구한다"며 "변명의 여지가 없는 실수에 대한 질책을 달게 받고 향후 자숙하며 반성의 시간을 갖겠다"고 전했다.

한편 현정화 감독은 1988년 서울올림픽 여자 탁구 복식 금메달리스트로 1991년에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북한 리분희와 함께 남북 단일팀으로 출전해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영화 '코리아'의 실제 주인공으로도 유명하며 탁구계의 전설적인 인물이다.

현정화 음주운전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현정화 음주운전, 와 진짜 대박이다" "현정화, 큰일 날 뻔 했네" "현정화, 음주운전이라니 강하게 처벌해야 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