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븐일레븐, 업계 최초 PB 판 초콜릿 2종 출시

최종수정 2014.09.30 09:49 기사입력 2014.09.30 09:49

댓글쓰기

초콜릿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있는 '판 초콜릿' PB 출시는 처음

세븐일레븐 'PB 판 초콜릿 2종'

세븐일레븐 'PB 판 초콜릿 2종'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업계에서 처음으로 자체 브랜드(PB) 판 초콜릿 2종을 출시하며 관련 상품 구색을 강화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신상품은 주로 밀크 초콜릿만으로 구성돼 있는 기존 상품과 달리 건과 및 견과 내용물을 대폭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세븐일레븐이 출시한 'PB헤이즐넛&건포도'와 ;PB아몬드&블루베리'의 가격은 각각 2000원으로, 원형 그대로 넣은 넛츠의 바삭한 식감과 베리류의 달콤한 맛이 조화를 이룬 상품이다. 넛츠와 베리류 함량은 각각 18%, 12%에 달한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올해 들어 8월까지 초콜릿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5.8% 증가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영 세븐일레븐 초콜릿 담당 상품기획자(MD)는 "디저트 열풍으로 인해 고급 초콜릿을 맛본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어 편의점에서도 차별화 된 상품 구색 확보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테스트 결과 가격이 2배가 넘는 해외 경쟁상품과 비교해서도 좋은 평가를 받은 만큼 많은 소비자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븐일레븐은 남녀 대학생 20여 명으로 구성된 모니터요원을 대상으로 이번 PB 판 초콜릿의 경쟁 상품인 독일 '리터 초콜릿'과 블라인드 맛 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총 7점 만점 중 4.9점을 획득하며 경쟁 상품을 0.9점 차이로 앞섰다고 밝혔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