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글, 신규 지메일 가입자에 '구글 플러스' 가입 거절 옵션 제공

최종수정 2014.09.21 06:38 기사입력 2014.09.21 06:38

댓글쓰기

구글 지메일 신규 프로필 생성 화면 (출처 :월드스트림)

구글 지메일 신규 프로필 생성 화면 (출처 :월드스트림)

썝蹂몃낫湲 븘씠肄


-신규 가입자 무조건 구글 플러스 만들도록 했던 시스템 변경
[아시아경제 박나영 기자] 신규 지메일 계정을 만들 때 더이상 구글 플러스 프로필을 만들지 않아도 된다.

20일(현지시간) 해외 정보기술 전문 블로그 월드스트림은 구글이 신규 지메일 계정을 만들 때 원하면 구글 플러스 프로필을 만들지 않아도 되는 옵션을 신설했다고 보도했다.

구글 대변인은 9월 초 이와 같은 기능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가입자는 구글플러스 프로필을 만들 것인지 묻는 화면에서 이를 거절할 수 있는 옵션을 선택할 수 있게 됐다. 하지만 여전히 리뷰를 작성하거나 유투브에서 댓글을 달려면 구글플러스 프로필이 필요하다.
구글은 2012년 초 신규 지메일 계정을 만드는 사람은 무조건 구글 플러스 프로필을 만들도록 하도록 시스템을 변경했다.


박나영 기자 bohen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