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 토박이' 한나래…고향서 AG '金'서브 간다

최종수정 2014.09.18 14:00 기사입력 2014.09.18 11:21

댓글쓰기

女 테니스 복식·단체전 첫 국가대표 출전…"서브 정확성·속도 높일 것"

여자 테니스대표팀 한나래[사진=김현민 기자]

여자 테니스대표팀 한나래[사진=김현민 기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석윤 기자] 여자 테니스 한나래(22ㆍ인천광역시청)는 1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기아자동차 코리아오픈 테니스대회 2014' 2회전(16강전)에서 바바라 레프첸코(28ㆍ미국ㆍ세계랭킹 43위)에 세트스코어 0-2(5-7, 1-6)로 패했다.

1세트에서 상대를 세트포인트까지 몰아붙였지만 5-7로 역전당했고, 2세트에는 상대의 강한 서브와 빠른 스트로크에 고전했다. 한나래는 "스트로크는 자신이 있었는데 서브가 흔들리면서 내 플레이를 하지 못했다"고 했다. 그는 곧바로 인천 아시안게임 경기가 열리는 열우물 테니스경기장으로 달려가 국가대표팀 훈련에 합류했다. 이제부터는 아시안게임을 위해 마지막 담금질에 들어간다.
한나래는 간석초등학교 3학년 때 테니스를 좋아한 아버지의 권유로 라켓을 잡았고, 2011년부터 프로 무대에 뛰어들었다. 지난 14일 기준 여자프로테니스(WTA) 세계랭킹은 280위. 대표팀 내에서는 장수정(19ㆍ삼성증권ㆍ세계랭킹 215위) 다음으로 순위가 높다. 코리아오픈 1회전 통과로 랭킹포인트 30점을 얻어 다음주 발표될 세계랭킹에서는 250위대 진입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한나라에게 이번 아시안게임은 특별한 의미가 있다. 지난 7월 14일 처음으로 성인 국가대표에 선발된 뒤 태극마크를 달고 뛰는 첫 국제대회다. 고향인 인천에서 열리고, 현재 소속팀도 인천광역시청이다. 한나래는 "경기 중에도 아시안게임 생각을 하면 긴장이 된다. 이렇게 떨릴 줄은 몰랐다"고 했다.

여자 테니스대표팀 한나래[사진=김현민 기자]

여자 테니스대표팀 한나래[사진=김현민 기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안게임에서는 여자 복식과 단체전에 출전한다. 혼합복식에 나갈 수도 있는데, 아직 출전여부와 함께 뛸 동료는 결정되지 않았다. 복식에서는 대표팀 맡언니 류미(28ㆍ인천광역시청ㆍ세계랭킹 332위)와 호흡을 맞춘다. 두 선수의 복식 세계랭킹은 206위로 국내에서 가장 높다. 여자 단체전 경기방식은 2단식ㆍ1복식으로 먼저 두 경기를 따내는 팀이 승리한다. 단체전에서도 한나래는 류미와 함께 복식에 대비한다.
한나래가 보완하고 싶은 기술은 서브다. 경기 중 심리적으로 위축이 될 때 가장 먼저 흔들리는 부분이다. 그래서 아시안게임 전까지는 서브의 정확성과 속도를 높이는 데 중점을 두고 훈련한다. 한나래가 넣는 서브는 가장 빠를 때 속도가 시속 165㎞, 평균속도는 140~150㎞대다.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180㎞대 서브를 넣는다는 점에서 좀 더 힘을 실을 수 있어야 한다. 김정배 인천광역시청 테니스단 감독(49)은 "스트로크 싸움이나 정신적인 부분에서는 크게 밀리지 않는다"며 "서브와 서비스 리시브가 안정적이지 못할 때가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당장은 속도보다는 서브의 정확성을 높여 랠리를 유리하게 이끌며 확률 높은 승부를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했다.

아시안게임에서 테니스는 9월 20~30일까지 11일간 열린다. 한나래는 여자 단체전과 복식에서 각각 9월 20일과 9월 24일 첫 경기를 한다. 단체전은 9월 24일, 복식은 9월 29일 메달의 주인공이 결정된다. 스물둘 한나래의 첫 아시안게임 도전이 눈앞에 다가왔다.


◇ 한나래

▲생년월일 1992년 7월 6일 ▲출생지 인천
▲체격 165㎝ㆍ57㎏
▲출신교 간석초-부평서여중-석정여고
▲가족 한정호(53)ㆍ김은경(49) 씨의 1남2녀 중 둘째

▲소속팀 인천광역시청
▲첫 국가대표 선발 2014년 7월 14일

▲주요대회 성적
- 2011년 세나오컵 서키트대회 여자 단식 우승
- 2013년 국제테니스연맹(ITF) 터키 4차 서키트대회 여자 복식 우승
- 2013년 ITF 삼성증권배 국제 챌린저대회 여자 단ㆍ복식 우승
- 2014년 ITF 김천 서키트대회 여자 단식 준우승
- 2014년 ITF 푸켓 챌린저 1차대회 여자 복식 우승

나석윤 기자 seokyun198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