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2014 국제기후환경산업전’ 수돗물 ‘빛여울수 홍보관’ 운영

최종수정 2014.09.09 09:19 기사입력 2014.09.09 09:19

댓글쓰기

"수돗물 홍보, 우리집 수돗물 수질검사로 시민 참여기회 확대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상수도사업본부는 오는 15일부터 17일까지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4 국제기후환경산업전’에 광주 수돗물인 ‘빛여울수 홍보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국제기후환경산업전에는 140개 업체, 350개 부스의 국내외 대기업과 친환경 공공기관들이 참여하는 핵심 환경기술의 종합전시회로, 상수도사업본부에서는 ‘광주 수돗물, 맛이 좋습니다!’ 라는 주제로 수돗물의 깨끗함과 안전성을 알려 시민들에게 가까이 다가가는 수돗물 홍보를 펼치게 된다.

광주 수돗물은 국제공인시험기관(KOLAS)으로부터 인정받은 수질연구소가 관리하고 있어 안전하다.

수돗물에는 칼슘, 마그네슘, 나트륨, 칼륨 등의 미네랄이 포함돼있어 특히 건강에 유익하다. 수돗물을 더 맛있게 먹으려면 유리병에 보관해 냉장고에 2시간 정도 넣어 두어 시원하게 음용하면 된다.

‘빛여울수 홍보관’에서는 특히, 수돗물이 가장 안전한 물이라는 인식 향상을 위한 홍보와 수돗물의 생산과정, 수돗물의 올바른 사용법, 가정에서 수돗물에 흔히 사용하는 고무호스의 문제점을 시민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한다.
또한, 시민들이 수돗물 수질을 확인할 수 있도록 수도꼭지 주부수질검사단원이 휴대용 장비를 통해 우리집 수돗물 수질을 그 자리에서 직접 검사해 알려주는 행사도 진행하게 된다. 시민들이 직접 참여로 수돗물에 대한 객관적인 평가와 신뢰성을 확보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강영주 상수도사업본부 수질연구소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광주 수돗물을 바로 마셔도 좋다는 인식 전환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