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 알바생 평균시급 '5890원'…카페·편의점은 평균↓

최종수정 2014.09.01 09:09 기사입력 2014.09.01 06:00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서울 지역의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이 최저임금보다 680원 높은 5890원인 것으로 조사됐지만 편의점·카페 등 수요가 많은 아르바이트의 경우 평균 시급을 밑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알바천국·한국노동사회연구소와 함께 상반기 알바천국 사이트에 등록된 서울 지역 아르바이트 채용공고 69만942건에 대한 분석을 실시한 결과 서울 알바생의 평균시급이 5890원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1일 밝혔다.
조사대상 69만942개의 아르바이트 자리 중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한 것은 음식점·편의점 등이었다. 음식점 아르바이트는 6개월간 총 9만8335건, 편의점은 총 7만7735건으로 전체 모집 업종 중 1, 2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도 일반주점 및 호프, 커피전문점, PC방, 카페 등이 그 뒤를 이었다.

그러나 업종별 평균 시급을 살펴보면 희비가 엇갈렸다. 모집인원이 5000~8000명 선에 불과한 영업·마케팅 분야(시급 7895원)과 고객상담(시급 7373원) 등이 상위권을 차지한 반면 음식점·편의점·카페 등 모집 규모가 큰 업종은 평균을 간신히 넘거나 평균에 미달했다. 특히 편의점은 평균 시급이 5397원으로 공고 수 기준 상위 20개 업종 중 꼴찌를 기록했다.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의 차이는 지역별로도 나타났다. 서울 지역 전체 아르바이트생의 평균시급이 5890원인데 비해 강남권역은 5910원으로 약 20원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강북권역은 5874원으로 평균시급에 비해 16원 가량 낮았다. 특히 강남, 서초, 송파구 등 '강남3구'의 평균 시급은 6012원으로 타 권역보다 102~138원 가량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대학별로 살펴보면 아르바이트 건수로는 건국대 인근이, 최고시급은 성균관대 인근이 차지했다. 전체 아르바이트 채용공고 중 대학가 대상 상위 10개 12만9000여건을 따로 분석해본 결과 건국대 인근이 2만 6523건(20.4%)로 가장 많았다. 홍익대 인근(17.5%), 서울교대 인근(10.7%), 서울대 인근(10.7%)이 그 뒤를 이었다. 반면 최고시급은 성균관대 인근으로 6624원에 달했으며, 서울교대 인근(6068원)과 홍익대 인근(6026원)이 뒤를 이었다.

한편 시는 이력서 분석을 통해 연령대별 선호 직종을 확인한 결과 10대는 음식점·편의점·패스트푸드 업종을 선호하고 20대는 사무보조·카페·커피전문점을 선호하는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 중 10대의 음식점·편의점 선호 현상은 상대적으로 공고수가 많아 일자리를 쉽게 구할 수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공고 수가 많은 업종은 상대적으로 노동환경이 좋지 않거나 업무 강도가 높고 급여가 적어 이직률이 높은 것으로 해석이 가능하다"며 "10대 선호업종과 공고 수 상위 3개 업종이 동일한 것에 주목해 청소년들이 열악한 근로환경에 노출되지 않게 다각적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엄연숙 시 일자리정책과장은 "서울시와 기업, 사업주협회, 노동전문가, 다양한 청년들이 함께 효과가 눈에 보이는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강민경 '하와이에서 공개한 근황'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국내핫이슈

  • [포토] 김세정 '여신의 아우라' [포토] 박보영 '러블리 미모' [포토] 안유진 '상큼 비주얼'

    #연예가화제

  • [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도발적 뒤태'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스타화보

  • [포토] '발리댁' 가희, 탄탄한 복근 [포토] 강지영 '반전 뒤태' [포토] 지민 '크롭티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