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흥군, 농어촌 노인건강증진 프로그램 큰 호응

최종수정 2014.08.31 08:48 기사입력 2014.08.31 08:48

댓글쓰기

고흥군(군수 박병종)은 농어촌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하반기 공중 목욕장 사업과 연계한 “건강 100세 도전 8주 건강교실” 운영에 들어갔다.

고흥군(군수 박병종)은 농어촌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하반기 공중 목욕장 사업과 연계한 “건강 100세 도전 8주 건강교실” 운영에 들어갔다.


" 건강 100세 도전·어르신 건강·행복 ↑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고흥군(군수 박병종)은 농어촌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하반기 공중 목욕장 사업과 연계한 “건강 100세 도전 8주 건강교실” 운영에 들어갔다.

이번 농어촌 노인건강증진 프로그램은 사전에 혈압·혈당체크, 기초체력검사, 건강행태조사 등을 실시하고, 8주 동안 건강교실 운영을 통해 체성분 분석 등 개인별 건강 측정 결과를 통지하여 본인 스스로 건강생활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데 목적이 있다.

군은 상반기 동안 포두면 등 4개소에 건강교실을 열어 지역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으며, 이번에 금산면을 시작으로 3개면에 하반기 농어촌 노인건강증진 프로그램 운영한다.

65세이상 노인인구(35.2%)가 전국에서 가장 높고, 만성퇴행성 관절염 발생요인이 높은 인구 구조인 고흥군은 노인건강관리 및 건강 행복지수를 높이기 위해 보건공무원들이 걷기지도자, 웃음치료사 등 4개 분야 전문 자격을 취득하여 마을 경로당을 찾아가 건강교실 강사로 활동하는 등 발 빠른 행정을 펼치고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사회 건강생활 실천율을 높이기 위해 동네방네 걷기 마을을 조성 운영하는 등 전 군민 걷기 운동 붐 조성에도 힘써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