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법원, KT ENS 회생계획안 인가

최종수정 2014.08.22 19:14 기사입력 2014.08.22 19:14

댓글쓰기

-채무금액 100% 현금 변제, KT 지분율 100% 유지 등 계획 받아들여져

[아시아경제 박나영 기자] 사기대출 사건에 휘말려 법정관리 신청했던 KT ENS(대표 강석)의 회생계획을 법원이 받아들였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파산3부(부장 윤준)는 22일 KT ENS의 회생계획을 인가했다.

이날 관계인집회에서 회생담보권자 100%, 회생채권자 95.2% 동의에 따라 KT ENS의 회생계획은 인가됐다. 회생계획의 요지는 ▲채무금액을 100% 현금 변제 ▲KT의 지분율 100%로 유지 ▲정상 상거래 채무는 2015년부터 8년간, 대여/PF채무는 2017년부터 8년간 분할 변제 등이다.

KT ENS는 직원이 연루된 대출사기 사건으로 인해 신용도가 급격히 하락하자 유동자금이 부족해져 지난 3월12일 기업회생절차를 신청했다.
KT ENS는 관계자는 “채권자 및 이해관계인의 이익을 최대한 보호하고 KT ENS의 경영정상화를 조기에 달성하는데 중점을 뒀다"며 "축적해온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임직원이 일치단결해 본 회생계획을 철저히 이행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나영 기자 bohen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