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창군 흥덕산업단지, 3R Global Machinery 착공 첫 삽

최종수정 2014.08.19 19:00 기사입력 2014.08.19 19:00

댓글쓰기

고창군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태경그룹의 신설법인인 주)3R Global Machinery(이하 3R GM)가 19일 고창 흥덕산업단지 일원에서 착공식을 가졌다.

고창군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태경그룹의 신설법인인 주)3R Global Machinery(이하 3R GM)가 19일 고창 흥덕산업단지 일원에서 착공식을 가졌다.


"태경그룹 85억 투자 컨베이어 이송용 롤러 공장 설립"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지난해 고창군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태경그룹의 신설법인인 주)3R Global Machinery(이하 3R GM)가 19일 고창 흥덕산업단지 일원에서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태경그룹 최섭 회장을 비롯한 회사 관계자, 임직원과 박우정 고창군수 및 지역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해 3R GM 착공을 축하했다.

주)3R GM은 2016년까지 85억원을 투자해 흥덕산업단지 내 15,138㎡ 규모에 컨베이어 이송용 롤러 공장을 건립하고, 50여명의 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다.

이날 착공식은 최섭 회장의 인사말에 이어 이상남 기획실장의 경과보고, 박우정 군수, 이상호 군의회의장, 오성택 재경고창군민회장의 축사가 이어졌고, 착공 축하 발파식이 진행됐다.
박우정 군수는 “고창군에서 주)3R GM이 반드시 성공하는 신화를 만들 수 있도록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모든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태경그룹은 부동산임대업 및 개발이 주력사업으로 건설업과 유통을 주력으로 하는 ㈜태경씨엠과 관광서비스업과 석재무역을 주력으로 하는 ㈜씨엠케이알 등 5개 계열사를 가지고 있다.

태경그룹은 흥덕산업단지에 컨베이어 이송용 롤러 생산 공장을 착공하고, 아산면 용계리에도 3RW 리조트 조성을 계획하고 있어 관광호텔과 컨벤션 센터 등이 들어설 경우 규모 있는 행사와 관광객 유치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