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국가위기관리…안보위협·재난사고 동시 대비해야"

최종수정 2014.08.19 11:25 기사입력 2014.08.19 11: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19일 "국가위기관리가 안보위협에 대응하는 것뿐만 아니라 각종 재난과 대형 사고에도 동시 대비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을지프리덤가디언(UFG)연습 이틀째인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제1회 을지국무회의를 주재하고 국가위기관리의 역할에 대해 이같이 강조했다.

박 대통령은 "올해 초부터 북한의 소형무인기 침투와 서해 NLL 포격도발, 미사일과 방사포 발사 등 도발위협이 계속되고 있고, 역사와 영토 문제를 둘러싼 동북아 지역의 긴장도 높아지고 있다"며 "또 커다란 안전·재난 사고가 발생해서 인명과 재산피해가 적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런 측면에서 이번 을지연습은 북의 위협에 대비한 군사훈련뿐만 아니라 각종 재난 사고와 다중 이용시설에 대한 테러나 화재 등 복합적인 상황을 상정해서 발생 초기에 즉각적인 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훈련을 해야겠다"고 덧붙였다.

박 대통령은 "해마다 을지연습을 실시하다 보면 타성에 젖어서 그저 연례행사라는 인식을 가질 수도 있다"며 "긴장감을 갖고 훈련에 임하고 매뉴얼도 가상 상황에서 실제 적용을 해 보면서 현실에 맞게 고안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