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 을지훈련 '통신재난 긴급복구 훈련' 실시

최종수정 2014.08.19 09:47 기사입력 2014.08.19 09: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는 2014 을지훈련 일환으로 '통신시설 긴급복구 실제훈련'을 19일 민ㆍ관 합동으로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태풍ㆍ지진ㆍ화재 등 재난 발생 시 통신시설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신속한 복구를 통해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실시됐다. 태풍에 과천시 일부 지역의 유ㆍ무선 통신망 붕괴를 가상해 진행했으며 미래부, KT 주관 통신 3사, 과천소방서, 경찰 등 70여명과 이동형기지국 차량 등 긴급복구 장비가 동원됐다.

주요 훈련은 미래부 재난경보 발생 즉시 통신사에서 상황 파악 후 피해현황을 확인하고 정전상황에서 ▲자체 예비 발전기를 이용한 전원 공급 ▲위성통신 시설을 활용한 긴급복구 지휘통신망 구축 ▲이동통신 서비스용 이동기지국을 이용한 기지국 통신망 복구 등이다.

윤종록 미래부 2차관은 "민ㆍ관 합동으로 참여하는 실질적인 훈련을 통해 재난 위협요인을 사전에 파악해 지속적으로 개선 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며 "위기 대응능력과 관계기관 협력체계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