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학배구, 세계와 겨룬다" 현대라이프컵 국제대학배구대회 개최

최종수정 2018.09.12 09:30 기사입력 2014.08.11 18:32

댓글쓰기

현대라이프컵 국제대학배구대회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세계 대학 배구 선수들의 기량을 엿볼 수 있는 '2014 현대라이프컵 국제대학배구대회'가 열린다.

대한배구협회와 한국대학배구연맹이 주최하고, 한국대학배구연맹과 광주시배구협회가 주관하는 대회는 11일부터 15일까지 광주 염주종합체육관에서 진행된다. 현대라이프가 후원을 맡아 대학배구의 활성화와 국제배구기술교류를 통한 배구의 성장을 지원한다.
대학대표팀 간의 국제 대회는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경기로 한국과 미국, 일본, 중국, 호주, 카자흐스탄의 여섯 개국 대학팀이 참가한다. 싱글라운드로빈 방식으로 경기를 진행한다.

한국은 진윤수(충남대) 단장과 박용규(한양대) 감독, 이행(경희대) 코치가 대표팀을 이끈다. 선수단으로는 2014 대학리그 득점 1위를 차지한 지원우(중부대)와 블로킹 1위 박원빈(인하대), 2013 아시아남자선수권대회 성인국가대표 오재성(성균관대), 2013 세계 유스 남자 배구 선수권대회 주장 정동근(경기대), 2013 카잔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대학대표 진성태(경희대)와 나경복(인하대)이 선발팀으로 구성됐다.

한국과 경기할 일본과 중국도 선발팀을 구성했다. 호주는 서부지역 대표 대학팀인 UWAV, 미국은 국제적으로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페퍼다인대학팀, 카자흐스탄은 국제비치대회 챔피언인 카자흐 아그라리언 국립대학팀이 대회에 참가한다.
이번 대회를 후원하는 현대라이프의 최진환 대표이사는 “창의적인 도전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업으로서 세계 배구의 성장과 발전을 이끌어갈 대학선수들의 힘찬 도전을 응원하고자 이번 국제 대학배구대회를 후원하게 됐다”며 “국제배구기술 교류전이 될 이 경기를 계기로 배구의 활성화와 발전을 기대한다”고 했다.

한국 대표팀은 총 다섯 경기를 하며 MBC Sports+가 생중계한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