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동전자통신, 유라이브 블랙박스 中 진출

최종수정 2014.08.11 11:30 기사입력 2014.08.11 11: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THE MIDONG 이 중국 내 차량 용품 유통기업 SMT와 유라이브 블랙박스 상호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 중국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글로벌 기업 소낙스(SONAX) 계열 중국 법인인 SMT(Shanghai Musicson Technology Ltd.,)와 진행된다. 중국 상해를 시작으로 올 3분기부터 매출이 발생해 내년 중 중국 전역에 연 10만대 이상으로 공급을 확대해 나갈 전망이다.
독일의 차량 관련 용품 제조 및 판매기업 소낙스는 중국 내 사업을 총괄 담당하는 법인으로 SMT를 두고 있다. SMT는 중국 내 약 2000여개의 대리점을 운영하는 등 중국 내 차량 용품의 강력한 유통망을 갖고 있다.

중국 수출 제품은 유라이브 알바트로스 미니, 유라이브 알바트로스, 유라이브 에이스, 유라이브 알바트로스 플러스 등 4개 제품이다. 향후 첨단운전지원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제품으로까지 수출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범수 대표이사는 “그 동안 중국 제품들에서 없었던 새로운 기술들을 통해 중국 내 블랙박스의 개념을 바꿀 수 있을 것” 이라며 “계약 체결 이후 매월 공급물량이 늘어날 예정이며 내년 중 전체 매출의 상당부분을 중국 수출을 통해 견인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