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중기센터 '엄마들이 일하고 싶어하는 일터' 왜?

최종수정 2018.08.15 17:01 기사입력 2014.08.07 13:12

댓글쓰기

경기중기센터가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로 선정됐다.

[수원=이영규 기자]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가 여성부ㆍ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선정 '2014 엄마에게 친근한 일터'로 선정됐다.

경기중기센터는 임산부를 위한 여성휴게실과 함께 모유 수유 중인 직원을 위해 유축기, 세척 및 소독기, 냉장고 등을 갖춘 수유실을 운영하고 있다.
또 출산휴가 및 육아휴직, 산전ㆍ후 휴가 및 급여 제공, 공동유아보육시설 운영, 출산장려금 및 선물 지원 등도 실시하고 있다. 이외에도 자녀학비보조수당 지원, 선택적복지제도 부양가족 복지포인트 지원, 광교테크노밸리 주말농장운영, 가족사랑의 날 운영, 탄력근무제 등 어린 자녀를 둔 여성 직원이 근무하기 좋은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경기중기센터 김태한 경영관리본부장은 "고객만족의 기본은 직원 만족과 행복에서 시작한다"며 "우수한 여성인력들이 출산과 육아를 성공적으로 업무와 병행하면서 건강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