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야경꾼일지' 정일우 "타로점은 물론 별자리도 본다"

최종수정 2014.07.29 15:39 기사입력 2014.07.29 15:39

댓글쓰기

정일우

정일우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배우 정일우가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스퀘어에서 열린 MBC 월화드라마 '야경꾼일지'(극본 유동윤 방지영, 연출 이주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초자연적 현상에 대한 관심을 밝혔다.

정일우는 이날 "귀신 등의 현상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사실 개인적으로 타로점도 보고 별자리도 본다"고 전했다.

이어 "하지만 이번 작품은 '귀신'이라는 소재 외에도 이를 통해 어떤 가슴 아픈 사연에 대한 소통을 시도한다는 점이 매력적이다"라고 덧붙였다.

정일우는 불량왕자 이린 역할을 맡았다. 이린은 귀신을 보지만 이를 숨기고 있다. 허나 자신과 같은 능력을 지닌 도하(고성희 분)를 만나게 돼 새로운 세계에 발을 들여놓는다.

'야경꾼일지'는 귀신을 부정하는 자, 이용하려는 자, 물리치려는 자들의 이야기를 담아낸 경쾌한 판타지 로맨스 활극이다. 오는 8월 4일 오후 10시 첫 방송.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