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무' 한예리, 박유천과의 베드신 소감 "이것이 끝일 수 있다는 생각으로…"

최종수정 2014.07.28 17:25 기사입력 2014.07.28 17:25

댓글쓰기

'해무' 한예리

'해무' 한예리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해무' 한예리, 박유천과의 베드신 소감 "이것이 끝일 수 있다는 생각으로…"

'해무'의 배우 한예리가 박유천과의 베드신 소감을 밝혔다.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해무'(심성보 감독, 해무 제작) 언론시사회에는 심성보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윤석, 박유천, 한예리, 이희준, 문성근, 김상호, 유승목 등이 참석했다.

한예리는 '해무'에서 소식이 끊긴 오빠를 찾기 위해 밀항에 오른 조선족 처녀 홍매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날 한예리는 "가장 필요한 건 체력이었다. 힘든 촬영장에서 내가 체력 관리를 잘해 누가 되면 안 되겠단 생각이 들었다"며 촬영 소감을 전했다.
한예리는 '해무'에서 박유천과의 베드신에 대해 "너무 절박하고 당장 죽을 수도 있을 수도 있다는 생각에 살아있는 뭔가를 만지고 싶다는 마음으로 했다"고 말했다.

한편 '해무'는 만선의 꿈을 안고 출항한 여섯 명의 선원이 해무 속 밀항자들을 실어 나르게 되면서 걷잡을 수 없는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다. 8월13일 개봉예정이다.

'해무' 한예리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한예리, 연기 기대된다" "한예리, 홍일점이네" "한예리, '해무' 재밌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