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소희, '불후의 명곡' 우승…조영남 "송소희는 현대 음악의 보배"

최종수정 2014.07.27 13:08 기사입력 2014.07.27 13:08

댓글쓰기

국악소녀 송소희가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했다.

국악소녀 송소희가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했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송소희, '불후의 명곡' 우승…조영남 "송소희는 현대 음악의 보배"

국악소녀 송소희가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조영남이 송소희에게 한 발언이 화제다.
송소희는 26일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가창력을 뽐냈다.

국악소녀 송소희는 이날 현재 기분을 묻는 질문에 "홍경민과 듀엣할 때가 더 떨렸던 것 같다. 대신 이번에는 책임감이 든다"고 말문을 열었다.

송소희는 문희준이 목을 풀 겸 노래 한 곡을 해달라고 요청하자 그는 자신의 CM송을 개사해 "안 된다오 안 된다오 경쟁자가 안 된다오"라고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송소희는 조영남의 '사랑없인 못 살아요'를 불러 우승을 차지했다. 조영남은 송소희를 두고 '현대 음악의 보배'라고 칭찬했다.

한편 송소희는 7살 때 KBS1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해 인기상을 수상했고, 이후 한 차례 더 출연해 대상을 받은 바 있다.

송소희 불후의 명곡 우승 소식에 네티즌은 "송소희, 귀여운 국악소녀" "송소희, 조영남 극찬 받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