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참좋은시절' 김희선, 시어머니 이혼 결심에 당황…'이 일을 어쩌나'

최종수정 2014.07.26 20:22 기사입력 2014.07.26 20:22

댓글쓰기

김희선 /KBS2 '참좋은시절' 방송 캡처

김희선 /KBS2 '참좋은시절' 방송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배우 김희선이 26일오후 방송한 KBS2 주말드라마 '참좋은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에서 시어머니 윤여정의 이혼 결심을 되돌리려 노력했다.

이날 차해원(김희선 분)은 시어머니 장소심(윤여정 분)의 이혼 계획을 알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 했다.
차해원은 이 사실을 머릿속에서 지워버릴 수 없었다. 그는 이 때문에 집안에서 온갖 사소한 실수를 저질렀다.

차해원과 강동석(이서진 분)은 결국 장소심을 설득하려 시도했다. 하지만 그는 완고했다. 장소심은 "나는 떠나고 싶다"며 소신을 굽히지 않았다.

이 과정에서 김희선의 표현력이 단연 돋보였다. 그는 가족에게 미련을 잃은 시어머니 때문에 절망하는 며느리의 감성을 자연스럽게 그려냈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