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예원 아나운서, 스페인 칠레전 응원…김일중 "선배는 중계하고 있는데…"

최종수정 2014.06.19 11:00 기사입력 2014.06.19 11:00

댓글쓰기

▲장예원 SBS 아나운서가 스페인과 칠레 경기를 관전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SBS 방송 캡처)

▲장예원 SBS 아나운서가 스페인과 칠레 경기를 관전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SBS 방송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장예원 아나운서, 스페인 칠레전 응원…김일중 "선배는 중계하고 있는데…"

장예원 SBS 아나운서가 스페인과 칠레의 월드컵 경기를 관전하는 모습이 방송을 타며 눈길을 끌고 있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19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의 에스타디오 두 마라카낭에서 열린 스페인과 칠레의 '2014 브라질 월드컵' B조 조별예선 2차전 경기를 관람했다.

이날 스페인과 칠레 경기의 후반전이 펼쳐지기 전 SBS 중계 카메라에 장예원 아나운서의 얼굴이 비쳐졌다. 이에 장예원 아나운서는 스페인 유니폼을 입은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환하게 미소 지었다.

장예원 아나운서의 모습에 스페인과 칠레 경기 중계를 맡은 김일중 아나운서는 "선배는 목 놓아 중계하고 있는데 후배가 경기를 편하게 보고 있다"며 "그래도 예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예원 아나운서를 화면에서 본 네티즌은 "장예원 아나운서, 여신이다" "장예원 아나운서, 최연소 아나운서 다운 외모" "장예원 아나운서, 정말 예쁘다" "장예원 아나운서, 스페인 팬인가"라는 등의 다양한 의견들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