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포드, 6개모델 연비과장 인정…보상키로

최종수정 2014.06.14 04:20 기사입력 2014.06.14 04: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13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미국 포드자동차는 2013~2014년 생산된 6개 모델의 연비를 과장한 사실을 인정하고 해당 차량을 구입한 고객들에게 보상을 하기로 했다.

해당 차량은 피에스타와 C-맥스 하이브리드, C-맥스 플러그인, 퓨전 하이브리드, 퓨전 플러그인, MKZ 하이브리드 등이다.
MKZ 하이브리드는 복합연비가 갤런당 45마일로 광고됐으나 실제로는 38마일이었다. 퓨전 하이브리드의 복합연비는 47마일이 아닌 42마일이었으며, C-맥스 플러그인 역시 43마일보다 낮은 38마일이었다.

6개 모델을 구입한 소비자는 20만명 이상으로 알려졌다.

포드는 이들에게 최소 125달러부터 최대 1050달러를 보상할 계획이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