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한길 "하필 이런 사람을 총리후보라고…朴 발상에 분노"

최종수정 2014.06.13 09:37 기사입력 2014.06.13 09:37

댓글쓰기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김한길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는 13일 일제 강점과 남북 분단이 ‘하나님의 뜻’이라는 문창극 총리 후보자의 과거 발언과 관련, "5000만 국민 중 문 후보자 만큼 반민족·반역사·반헌법·반통일·반복지적 사고를 한꺼번에 가진 사람을 찾아내기가 어려울 것"이라며 강도높게 비판했다.

김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하필이면 이런 사람을 찾아내서 국무총리 후보라고 국민께 내민 박근혜 대통령의 발상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박 대통령이 눈물을 흘리며 말했던 새로운 대한민국이 기껏 이런 것이었나"라며 "문 후보자 지명은 지극히 잘못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김 대표는 "문 후보자의 궤변은 우리의 자랑스러운 조상을 능멸하고 함부로 하느님을 팔아 하느님을 욕보이는 말"이라며 "우리 국민 자신의 DNA를 모욕하면서 대한민국 정통성과 자긍심을 깡그리 짓밟는 일"이라고 비판했다.

김 대표는 "박 대통령이 문 후보자나 김기춘 비서실장을 끝까지 고집하는 한 우리나라는 미래지향이 아닌 퇴행을, 국민통합이 아닌 분열의 씨가 될 것"이라면서 "문 후보자는 청와대의 인사검증은 통과했을지라도 국민 검증은 통과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