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신성록, 불꽃 튀는 존재감…'환상 호흡'

최종수정 2014.06.11 16:09 기사입력 2014.06.11 16:09

댓글쓰기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신성록 /KBS 제공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신성록 /KBS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배우 지현우와 신성록이 오는 23일 KBS2 새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극본 오선형, 연출 이재상)에서 불꽃 튀는 존재감을 선사한다.

지현우는 톱스타 천재 뮤지션 장준현 역할을 맡는다. 또 신성록은 매니지먼트회사 CEO 조근우로 분한다. 이들은 극중 최춘희(정은지 분)를 트로트의 여왕으로 만드는 과정에서 얽히고설키며 대립각을 세울 예정.

두 남자는 큰 키와 훈훈한 외모는 물론이고 마성의 분위기까지 갖춰 남다른 영향력을 과시해 여성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트로트의 연인'의 한 관계자는 "장준현과 조근우는 각기 다른 개성이 뚜렷한 캐릭터로 살아 숨 쉬는 것 같은 생명력을 얻게 될 것"이라며 "실제 이 둘은 환상 호흡을 보였다. 많은 기대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트로트의 연인'은 트로트에 모든 걸 걸고 있는 여주인공과 그를 둘러싼 두 남자의 이야기를 그려낸 로맨틱 코미디다. 오는 23일 오후 10시 첫 방송.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