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밀회 대세남' 박혁권, 차기작 '트로트의 연인' 확정

최종수정 2014.05.21 16:04 기사입력 2014.05.21 16:04

댓글쓰기

▲배우 박혁권이 드라마 '트로트의 연인'에 캐스팅 됐다.

▲배우 박혁권이 드라마 '트로트의 연인'에 캐스팅 됐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밀회 대세남' 박혁권, 차기작 '트로트의 연인' 확정

배우 박혁권이 오는 6월 방송 예정인 KBS2TV 새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에 캐스팅됐다.
20일 박혁권의 소속사 가족액터스 측은 "배우 박혁권이 '트로트의 연인'에서 왕상무 역으로 캐스팅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박혁권이 맡을 왕상무는 주인공 최춘희(정은지 분)가 들어가게 되는 연예기획사의 행동대장이다. 매 작품에서 색다른 연기를 선보였던 박혁권이 이번에는 어떤 몰입도 높은 연기를 보여줄지 기대된다.

박혁권의 소속사 가족액터스 측은 "박혁권 본인도 이번 작품에 캐스팅 돼 매우 기쁘고 감사하게 생각한다. 더욱 성실히 준비해서 또 다른 캐릭터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KBS2TV 새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은 트로트에 재능이 있는 20대 여주인공이 천재 작곡가를 만나 트로트 가수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빅맨'의 후속작으로 오는 6월에 첫 방송 예정이다.

박혁권 '트로트의 연인' 소식에 "박혁권, 화이팅" "박혁권, 멋있어요" "박혁권, 밀회에 이어 이번 작품도 대박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