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예체능' 조한선 합류, 축구선수 시절 과거 사진 '우월한 외모'

최종수정 2014.06.11 09:22 기사입력 2014.06.11 09:22

댓글쓰기

▲우리동네 예체능 축구팀에 조한선이 새로운 멤버로 합류했다. (사진: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

▲우리동네 예체능 축구팀에 조한선이 새로운 멤버로 합류했다. (사진: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예체능' 조한선 합류, 축구선수 시절 과거 사진 '우월한 외모'

'우리동네 예체능' 축구팀에 배우 조한선이 새로운 멤버로 합류했다.

10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브라질 월드컵 특집으로 '우리동네 FC' 멤버들이 브라질로 출국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골키퍼 출신 새 멤버 조한선이 출연해 축구선수로 활동했던 시절의 과거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한선은 검게 그을린 피부에 짧은 머리를 하고 있음에도 동료들 사이에서 단연 빛나는 우월한 외모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멤버들의 환대 속에 등장한 조한선은 "축구를 언제부터 시작했냐?"는 강호동의 질문에 "중학교 2학년 때 시작해서 대학교 2학년 때까지 했다"고 답했다.

강호동은 이어 "왜 그만 두게 됐냐?"고 물었고, 조한선은 "허리 부상으로 그만뒀다"고 밝혔다. 이에 강호동은 "골키퍼 하다가 허리 다칠 일이 뭐가 있냐?"고 견제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리동네 예체능' 축구팀에 합류한 조한선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예체능 축구, 조한선 잘 생겼어" "예체능 축구, 조한선 과거 사진 똑같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