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 산하 공공기관 감사 회의 개최

최종수정 2014.06.03 06:00 기사입력 2014.06.03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미래창조과학부가 공공기관 감사 회의를 개최했다.

미래부는 2일 '공공기관 정상화' 대책이 적용되는 산하 50개 기관의 감사가 참석하는 감사회의를 소집해 소속기관의 정상화계획 이행여부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해 달라고 주문했다고 3일 밝혔다.

미래부는 산하 공공기관 감사로 하여금 소속기관의 정상화과제와 관련된 각종 비용 등이 어떤 근거에 의해 지급되는지를 매달 제출토록 하고, 자료의 정확성 여부 등을 수시로 점검한다는 방침이다.

향후 비정상적인 관행을 정상화해 가는 과정에서 감사의 역할이 부족했다고 판단되면 이사회를 통해 그에 대한 책임을 물을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4개의 산하 공공기관 감사가 소속기관의 공공기관 정상화 대책 내용과 감사의 이행여부 모니터링 계획이 발표됐다. 이어 감사처분의 실효성 확보 방안과 '공공기관 정상화'를 위한 감사의 역할 제고 방안도 함께 발표됐다.
최문기 장관은 "비정상적인 과거 관행을 정상으로 되돌려 놓기 위해서는 공공기관의 최고의사결정기구인 이사회가 문제의식을 갖고 올바른 역할을 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감사직은 모든 회계가 처리되는 길목에 있기 때문에 감사가 더 많은 문제의식을 갖고 업무에 임한다면 기관운영상 비정상적인 요소의 상당부분이 걸러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