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세월호 특검해야 한다고 생각"

최종수정 2014.05.16 22:01 기사입력 2014.05.16 21: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16일 세월호 사고와 관련 "검·경 수사를 하고 있는 것 외에도 진상규명을 하고 특검도 해야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세월호 사고 가족들과 만난 자리에서 진상조사 특별법을 제정해야 한다는 가족들의 요구에 대해 "특별법은 저도 만들어야 된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은 또 "국정조사 하고 특별법도 만들고 또 공직자윤리법도 국회에서 그동안 통과를 안 해줬던 부패방지법이라든가 이런 부정부패를 아주 원천 방지할 수 있는 이런 것도 다 이번에 통과가 돼서 그런 기반을 닦아야 한다"며 "그 다음에 이걸 해 나가는 과정에 있어서 투명하게 그 결과를 유족 여러분한테 공개하고 거기에 대해서 유족 여러분이 이점은 좀 부족하다든지 이건 어떻게 된 건지 그런 게 있으실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런 거는 항상 어떤 통로를 통해서 계속 여러분들의 의견을 수렴해서 조사하는 과정이라든가 이걸 집행하는 과정에서 그 의견이 항상 반영이 될 수 있도록 그렇게 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