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동전자통신, 올 2분기 차세대 '유라이브' ADAS 블랙박스 출시

최종수정 2014.04.30 10:55 기사입력 2014.04.30 10: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THE MIDONG 이 올 2분기에 사물인터넷 기반의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블랙박스와 차량용 기기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미동전자통신은 올 초 국내 최초로 차선이탈경보 시스템을 탑재한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블랙박스 ‘유라이브 U5’를 선보이며 ADAS 블랙박스 시장에 진출했다.
미동전자통신이 올 2분기에 출시 예정인 차세대 ‘유라이브’ 블랙박스는 ▲차선이탈경보(LDWS) ▲앞차추돌경보(FCWS) ▲졸음운전경보를 블랙박스와 별도 기기를 추가 탑재해 출시할 계획이다. 이후 보행자 인식 시스템 알고리즘까지 탑재될 예정이다.

사물인터넷 기반 차량용 기기도 출시한다. 차량 내 유무선 네트워크를 이용한 텔레커뮤니케이션 시스템 구축을 통해 자동차를 사무실처럼 활용할 수 있는 제품도 준비 중이다.

김범수 대표이사는 “현재 당사는 ADAS 블랙박스 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향후 차량용 블랙박스의 패러다임을 운전자 안전운전 지원으로 끌어올려 차량의 보안과 안전 모두 책임지겠다”고 설명했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