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레알 마드리드, 뭔헨 4-0 대파…12년만에 챔피언스리그 결승행

최종수정 2014.04.30 07:09 기사입력 2014.04.30 07:09

댓글쓰기

레알 마드리드, 뭔헨 4-0 대파…12년만에 챔피언스리그 결승행. 멀티골을 기록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gettyimages

레알 마드리드, 뭔헨 4-0 대파…12년만에 챔피언스리그 결승행. 멀티골을 기록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gettyimages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레알 마드리드, 뭔헨 4-0 대파…12년만에 챔피언스리그 결승행
레알 마드리드(스페인)가 대량 득점하며 바이에른 뮌헨(독일)을 대파하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올랐다.

레알 마드리드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2013-2014 UEFA 챔피언스리그 4강 원정 2차전에서 세르히오 라모스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멀티골에 힘입어 바이에른 뮌헨을 4-0으로 물리쳤다.

이로써 지난 24일 홈에서 열린 1차전에서 카렘 벤제마의 결승골을 지켜 1-0 승리를 거뒀던 레알 마드리드는 1·2차전 합계 5-0 의압도적 우위로 가뿐하게 결승행을 확정 지으며 통산 10번째 챔피언스리그 우승컵 준비를 마칠 수 있게 됐다. 레알 마드리드의 챔피언스리그 결승행은 2001-02시즌 이후 12년 만이다.

애초 지난 시즌 우승팀인 뮌헨이 과거 독일 원정에서 부진한 모습을 자주 보였던 레알 마드리드를 누를 것이라는 예상이 많았다.

그러나 경기 결과는 정반대. 골 결정력에서 앞선 레알 마드리드의 압승이었다.

전반에만 37%의 낮은 볼 점유율을 기록한 레알 마드리드는 슈팅 3개를 모두 골로 연결시키는 집중력을 보여주며 저력을 보여주었다.

전반 16분에는 모드리치가 올린 코너킥을 전반 19분에는 디 마리아가 올린 프리킥을 라모스가 헤딩 슈팅으로 연결시켜 골망을 뒤 흔들었다.

곧바로 4분 뒤에는 디 마리아가 오른쪽 측면에서 프리킥하자 페페가 페널티킥 지점에서 머리에 맞추며 이를 쇄도하던 라모스가 다시 헤딩슛으로 연결하며 추가골을 기록했다.

전반 33분에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베일의 도움을 받아 한 시즌 챔피언스리그 최다 득점 기록을 달성했다. 이로써 호날두는 UCL 통산 15번째 골을 기록하게 됬다.

이어 레알 마드리드는 경기 종료 직전 후반 45분 호날두의 프리킥으로 1골을 추가해 완벽한 승리의 대미를 장식했다. 호날두는 아크 왼쪽에서 바이에른 수비벽을 속이는 땅볼 프리킥을 마지막 골로 연결시켰다.

레알 마드리드는 다음달 1일 열리는 첼시(잉글랜드)-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 경기의 승자와 결승에서 맞붙어 통산 열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