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예수 아내, 언급 파피루스 "고대문서 가능성 크지만 결혼 증거 아니다"

최종수정 2014.04.11 16:41 기사입력 2014.04.11 16:41

댓글쓰기

▲예수 아내. (출처: 뉴욕타임즈 사진 캡처)

▲예수 아내. (출처: 뉴욕타임즈 사진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예수 아내, 언급 파피루스 "고대문서 가능성 크지만 결혼 증거 아니다"

예수가 자신의 아내를 언급한 것처럼 기록된 파피루스 문서가 실제 고대에 작성된 문서일 가능성이 크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파피루스의 문서에는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나의 아내'…"라는 구절이 적혀 있으며, 지난 2012년 미국 하버드대 신학대학원 캐런 킹 교수가 문서를 공개한 이후 위조 여부를 놓고 논란이 지속돼 왔다.

뉴욕타임스(NYT)는 10일(이하 현지시간) 컬럼비아대와 하버드대,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교수들이 문서를 분석한 결과 현대에 위조된 것이 아닌 고대문서일 가능성이 크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전했다.

제임스 야들리 컬럼비아대 전기공학과 교수는 "마이크로 라만 분광기로 문서에 사용된 잉크의 화학적 구성을 조사한 결과 기원전 4세기에서 기원후 7∼8세기 문서에 쓰인 잉크와 완전히 일치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학자들은 이 문서가 고대에 작성된 것이라 해도 예수가 결혼했다는 증거는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예수 아내에 대한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예수 아내, 고대 문서일까?" "예수 아내, 논란이 많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