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달 말부터 12일간 경복궁·창경궁 야간 개방

최종수정 2014.03.28 11:05 기사입력 2014.03.28 11:05

댓글쓰기

경복궁 야경

경복궁 야경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다음달 말부터 12일동안 경복궁과 창경궁에서도 봄밤 고궁의 정취를 느껴볼 수 있다.

이 두 궁궐의 고궁 야간특별개방은 우선 창경궁에서 4월 29일부터 5월 11일까지(5월 5일 휴관), 경복궁은 4월 30일부터 5월 12일까지(5월 6일 휴관) 진행된다.
1일 최대 관람인원은 올해 겨울까지 창경궁 1700명, 경복궁은 1500명이었으나, 봄·가을 개방 시에만 관람인원을 500명씩 늘리기로 했다. ▲창경궁 2200명(인터넷 2070매, 현장판매 130매) ▲경복궁 2000명(인터넷 1890매, 현장판매 110매)이고, 관람 시간은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이다. 개방 구역은 ▲창경궁은 홍화문, 명정전, 통명전, 춘당지 권역 ▲경복궁은 광화문, 흥례문, 근정전, 경회루 권역이다.

입장 마감 시간은 관람종료 1시간 전인 오후 9시이며, 관람료는 ▲창경궁은 1000원 ▲경복궁은 3000원으로 주간과 같다. 관람권 구매는 ‘1인당 2매’로 제한(인터넷, 현장)된다.

인터넷 예매는 옥션티켓(http://ticket.auction.co.kr)에서 ▲창경궁은 4월 22일 오후 2시부터 ▲경복궁은 4월 23일 오후 2시부터 가능하다. 한편 판매 기간에 인터넷 활용이 어려운 만 65세 이상의 어르신과 외국인은 ▲창경궁 65매 ▲경복궁 55매에 한해 전화 예매(월~토요일 오전 9시~오후 5시, 일요일과 공휴일 제외)가 가능하고, 현장에서도 동일 수량을 별도 판매할 계획이다. 또 장애인과 국가유공자 각 50명(보호자 1명 포함 무료) 총 100명과 부모와 동반한 영·유아(6세 이하)는 현장에서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또 국립고궁박물관도 경복궁 야간개방 기간에 조선왕실 유물을 만날 수 있도록 오후 10시(입장마감은 오후 9시)까지 무료 개방한다.


오진희 기자 valer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