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곽정은, 홍대광 '우결' 러브콜 기사에 분노 "끼워 맞추지 마세요"

최종수정 2014.03.27 17:13 기사입력 2014.03.27 17:13

댓글쓰기

▲곽정은이 홍대광의 '우결' 러브콜 관련 기사에 불편함을 드러냈다. (출처: 곽정은 트위터)

▲곽정은이 홍대광의 '우결' 러브콜 관련 기사에 불편함을 드러냈다. (출처: 곽정은 트위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홍대광 '우결' 기사에 곽정은이 불편함을 드러냈다.

곽정은은 27일 자신의 트위트에 "그래 아무리 오늘 하루치 트래픽 장사가 중요하다지만, 말이 안 되는 억지 추측을 갖고 글 쓰는 건 그만들 했으면 좋겠다"며 불편함을 드러냈다.
26일 홍대광이 EBS 라디오 104.5 ‘경청’에 출연해 "곽정은과 '우리 결혼했어요'(우결)에 함께 출연하고 싶다"는 발언을 했다. 이에 '홍대광'과 '곽정은'이 포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는 등 화제가 돼 이를 다룬 기사들이 난무했다.

이런 와중에 곽정은이 "흐흐"라는 짧은 트윗을 남겼다. 몇몇 기사들이 이를 "홍대광의 러브콜에 곽정은이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며 과대 해석한 것.

곽정은의 입장을 접한 네티즌은 "홍대광 곽정은, 씁쓸하네" "홍대광 곽정은, 기자들 끼워맞추기 최고다" "홍대광 곽정은, 이에 관심을 보이는 네티즌도 문제"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