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신형 쏘나타 연비, ℓ당 12.6㎞ 아닌 12.1㎞"

최종수정 2014.03.17 15:20 기사입력 2014.03.17 15: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현대자동차는 이달 중 출시될 신형 쏘나타의 정부 공인 연비가 ℓ당 12.1㎞(2.0 가솔린 자동변속기 기준)라고 17일 발표했다.

앞서 최근 기자들에게 공식 출시에 앞서 차량을 사전공개하며 ℓ당 12.6㎞라고 밝혔으나 이는 연구소가 자체적으로 시험해 산출한 잠정수치였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정부 인증절차를 거쳐 승인된 수치는 이보다 다소 떨어지는 수준으로 최종 결정됐다.

신형 쏘나타는 기존 모델에 비해 무게가 늘어났지만 연비가 나아져 최근 사전공개에서도 관심을 끌었다. 현재 출시중인 쏘나타의 연비는 11.9㎞/ℓ다.

현대차 는 "차체 크기가 늘고 안전사양을 대폭 늘렸으나 초고장력 강판을 확대 적용하면서 중량증가를 45㎏으로 최소화했다"며 "이같은 결과를 강조하는 과정에서 인증되지 않은 수치를 설명해 혼란을 끼쳤다"고 설명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