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 이월드, 올해 첫 벚꽃축제 연다

최종수정 2014.03.11 11:49 기사입력 2014.03.11 11:49

댓글쓰기

대구 이월드, 올해 첫 벚꽃축제 연다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이랜드그룹이 운영하는 테마공원 이월드가 오는 21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총 24일 동안 '이월드 야간 벚꽃축제'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이번 축제는 케이팝(K-POP)이 어우러진 새로운 개념의 벚꽃축제로 진행된다.

'이월드 야간벚꽃축제'는 전국에서는 제일 먼저 시작되는 벚꽃 행사다. 여의도 윤중로 보다 3배 많은 벚꽃나무로 둘러싸인 두류산 일대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3주 동안 무제한 이용할 수 있는 시즌 패스권을 도입해 놀이기구와 벚꽃놀이, 케이팝 콘서트를 이용하도록 기획됐다.

색다른 공연과 이벤트도 펼쳐진다. 우선 대구시와 함께 협업해 두류공원과 타워 일대 60만평을 순회하는 '이월드 코끼리열차'를 운행한다.

올해는 '83타워 비밀 벚꽃 길'도 공개된다. 20년 동안 83타워 후사면에 가려져 있던 두류산 산책로에 2000주의 벚꽃나무를 심고 각 나무마다 조명을 설치했다.

특히 야간 벚꽃놀이는 이월드 벚꽃축제의 차별화 요소다. 국내 최대 규모인 총 830만개의 전구들로 구성된 '루미나리에'는 은하수로드, 별자리로드 등을 형상화한 불빛축제를 펼친다.
본격적인 벚꽃 개화에 앞서 케이팝 콘서트도 진행된다. 콘서트는 21~23일 대구 두류공원 내 야구장에서 열린다. 출연자는 김재중, B.A.P, 제국의 아이들, 걸스데이, 오렌지 캬라멜, 손담비, 에일리, 하하&스컬, 방탄소년단 등이다.

이월드 관계자는 "이번 벚꽃축제로 100만명 이상의 관광객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