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폰 5s 꾸준히 인기, 5C는 '시들'

최종수정 2018.09.10 08:45 기사입력 2014.03.04 07:39

댓글쓰기

아이폰 5S '구매하겠다' 33%, 5C는 6% 불과

[아시아경제 윤나영 기자] 아이폰 5s는 여전히 구매자들 사이에서 '잘 나가는'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다.

3일(현지시간) 시넷 등 외신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파이퍼 제프리의 애널리스트 진 먼스터가 1003명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33%가 아이폰 5s를 구입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이는 제품이 처음 출시된 지난해 9월 조사 결과(38%)와 지난해 12월 조사 결과(35%)보다 크게 떨어지지 않은 수치다. 아이폰 5s의 인기가 지난해에 이어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셈이다.

반면 아이폰 5c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은 시원찮다. 5c를 구입할 생각이 있다고 응답한 소비자는 전체의 6%에 불과했다. 지난해 12월 조사결과(9%)보다도 3%포인트나 떨어졌다.

이에 대해 먼스터 애널리스트는 "터치 ID, A7 칩과 같은 5s의 사양이 5c보다 뛰어난 데다 스마트폰 사용자들은 제품에 커버를 씌우기 때문에 아이팟과 달리 제품의 색상이 구매 요인으로 작용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윤나영 dailybes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윤나영 dailybes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