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참 좋은 시절' 김희선, 2% 부족한 사투리 '아쉬워'

최종수정 2014.02.23 20:54 기사입력 2014.02.23 20:54

댓글쓰기

'참 좋은 시절' 김희선, 2% 부족한 사투리 '아쉬워'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김희선이 23일 오후 방송한 KBS2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에서 걸쭉한 사투리와 함께 위풍당당하게 등장했지만 끝내 아쉬움을 채우지 못 했다.

성장한 차해원(김희선 분)은 이날 첫 등장부터 강동희(옥택연 분)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강한 억양이 묻어나는 사투리로 억척같은 성격을 내비쳤다.
차해원은 떼인 돈을 받기 위해 강동희가 손가락에 끼고 있는 반지를 뺏으려 노력했다. 그는 몸싸움 끝에 아스팔트 바닥에서까지 구르는 처절함을 보였다.

이 과정에서 김희선은 최고의 여배우다운 자태를 뽐냈다. 그는 아무리 망가지는 상황 속에서도 빛나는 외모를 감추지 못 했다.

하지만 그의 사투리 연기는 어색함을 동반한 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완벽하게 충족시키지 못했다. 그 부족함은 오히려 상대역인 옥택연의 자연스러운 표현력을 돋보이게 만들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