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뮤직뱅크' 탑독, '아라리오'로 전통과 소통했다

최종수정 2014.02.21 18:45 기사입력 2014.02.21 18:45

댓글쓰기

'뮤직뱅크' 탑독, '아라리오'로 전통과 소통했다

[아시아경제 e뉴스팀]그룹 탑독이 전통과 어우러진 강렬한 카리스마로 팬들을 열광케 만들었다.

탑독은 2일 오후 방송한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신곡 '아라리오'를 열창했다. 이날 이들은 완벽한 군무와 빈틈없는 가창력으로 팬들의 시선을 끌었다.
'아라리오'는 인트로부터 시작되는 가야금 선율과 장엄한 징소리가 곡 제목과 걸맞게 한국적인 이미지를 연상시킨다. 신스 사운드와 적절한 랩, 보컬 파트가 조화를 이루고, 곡의 후반부에 록 사운드까지 추가돼 다소 색다른 트랙이 탄생했다.

특히 '아라리오'는 '흥겹게 놀자'라는 주제를 한국적인 느낌으로 풀어 쓴 곡이며, '에헤라 좋다 지화자 좋다', '얼씨구씨구', '얼쑤' 등의 추임새를 사용해 전통의 느낌을 배가시켰다.

한편, 이날 '뮤직뱅크'에는 SM더발라드, 소유X정기고, M이민우, B.A.P, 선비, 비투비, SAM, 립서비스, 키스앤크라이, 탑독, 김바다, 스피드, 태진아, 소년공화국, 스텔라, 레이디스코드, 박지윤, 방탄소년단, 씨클라운, 달샤벳 등이 출연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