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도군, 내년도 1244억원 국비 확보에 행정력 '집중'

최종수정 2014.02.10 14:27 기사입력 2014.02.10 14: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상래]
진도군, 내년도 1244억원 국비 확보에 행정력 '집중'

진도군이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키로 했다.

진도군은 10일 지역 현안사업을 조기에 해결하고 미래 성장동력이 될 핵심 전략사업들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해 신규사업 및 계속사업에 대한 국고 지원 건의사업 발굴 보고회를 가졌다.<사진>
중점 확보 대상 사업은 ▲국도 18호선(포산~서망) 도로 확장공사 100억원 ▲진도항 배후지 개발 60억원 ▲진도항 건설공사 100억원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 정비사업 117억원 ▲도서종합개발사업 126억원 ▲국도 18호선(동외지구) 위험도로 개량사업 100억원 등 총 71건, 1244억원이다.

군은 열악한 지방재정 확충을 위해 부군수를 단장으로 ‘2015년 국비 확보 대책반’을 운영, 적극적인 예산 확보를 위해 사업의 필요성·당위성 등 설득 논리를 적극 개발하는 등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또 연차별 계획 사업비의 경우 집중적 확보를 통해 계획 공기 내 차질 없이 사업을 마무리해 나갈 방침이다.
대책반은 정부의 예산 편성 순기에 맞춰 사업의 중요성 및 관심도 부각을 위해 군수·부군수를 비롯한 간부 공무원을 중심으로 중앙 부처를 수시로 방문, 지역 국회의원을 비롯해 중앙부처, 출향 향우 등과 긴밀한 인적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단계별·탄력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문화·관광, 농수산, SOC 확충 등 각 분야별로 진도군 발전을 위한 핵심사업을 발굴, 내년 국비 확보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중단 없는 지역 개발을 추진하고 열악한 재정 여건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국·도비 확보가 필수적”이라며 “정부 예산을 최대한 확보해 지역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상래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