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상 청정원, 소스 시장점유율 28%…1위 달성

최종수정 2014.02.03 09:06 기사입력 2014.02.03 09:06

댓글쓰기

대상 청정원, 소스 시장점유율 28%…1위 달성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소스시장의 판도가 30년 만에 바뀌었다. 1984년 첫 소스제품 생산 이후 줄곧 점유율 1위를 지켜온 오뚜기 대상 청정원에 처음으로 주도권을 넘겨준 것이다.

3일 시장조사기관 링크아즈텍에 따르면 대상 청정원의 지난해 소스시장 점유율은 28%로, 오뚜기(35.4%)를 제압했다.

소스시장은 스파게티소스, 굴소스, 돈까스소스, 바베큐소스 등 총 18개 카테고리의 상온, 냉장 소스제품 시장을 총합한 것으로, 지난 2007년까지 이 시장에서 오뚜기는 39.9%의 압도적 점유율을 보여왔다. 뒤따르던 대상(11.4%)보다 3배 이상 높았다.

대상은 프리미엄 제품 출시, 맛의 다변화 등으로 추격의 속도를 높여가며 서서히 격차를 좁혀가 2009년에는 처음으로 20% 대의 장벽을 넘는데 성공했다.

2012년에는 오뚜기 보다 0.1%포인트 뒤진 27.5%까지 점유율을 끌어 올렸고, 지난해에는 2.6%포인트 앞선 점유율 28%를 기록해 30년 만에 선두 자리를 차지하는 데 성공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