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마트워치 시장 작년 100만→올해 700만대"…600% 성장

최종수정 2014.02.02 09:31 기사입력 2014.02.02 09:31

댓글쓰기

갤럭시 기어 판매량 80만대 이상으로 시장 확대 주도…스마트 워치 시장 2017년 5510만대 전망

"스마트워치 시장 작년 100만→올해 700만대"…600% 성장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갤럭시 기어의 등장으로 지난해 본격 개막한 스마트 워치 시장이 올해는 600% 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일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2013년 스마트 워치 판매량은 100만대로 추산됐다. 2012년 30만대에서 1년만에 판매량이 233% 늘어난 것이다.
지역별로는 북미 40만대, 아시아·태평양 30만대, 서유럽 20만대, 중남미와 중부·동부유럽 10만대가 판매됐다. 중동, 아프리카에서는 팔리지 않았다.

지난해 판매된 스마트 워치의 80% 가량이 갤럭시 기어로 전체 스마트 워치 시장의 성장을 주도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1월 갤럭시 기어 판매량이 80만대를 돌파했다고 밝혔고 현재 판매량은 100만대를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스마트 워치 시장은 1년 전보다 600% 성장한 700만대에 이를 것으로 SA는 예상했다. 2015년은 2340만대, 2016년은 3910만대, 2017년은 5510만대에 이를 전망이다. 2016년까지 북미가 가장 큰 시장이지만 2017년부터는 아시아·태평양이 북미를 제치고 최대 스마트 워치 시장이 될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 판매량 대비 스마트 워치 판매 비율은 지난해 0.1%에서 올해 0.7%, 2015년 2%, 2016년 3%, 2017년 4%로 늘어날 전망이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