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비맥주, 5년만에 AB인베브 그룹에 재인수

최종수정 2014.01.20 15:38 기사입력 2014.01.20 14: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세계 최대 맥주 회사인 안호이저부시인베브(AB인베브)는 20일 오비맥주의 대주주인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와 어피니티에쿼티파트너스(AEP)로부터 오비맥주를 재인수하는 데 합의했다고 밝혔다. 인수 금액은 58억달러(약 6조1677억원)다.

이번 계약으로 오비맥주는 세계 최대의 맥주그룹 AB인베브에 재편입된다.

AB인베브는 2009년 7월 안호이저부시와 인베브의 합병 이후 디레버리징(차입축소)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오비맥주를 매각했다.

당시 AB인베브는 오비맥주를 KKR에 넘기면서 5년 안에 우선적으로 되사는 권리를 행사할 수 있는 '바이백(우선매수청구권)' 조항을 걸었다. 바이백 기간은 올해 7월 종료 예정이었다.

오비맥주는 지난 몇 년 동안 '카스'의 강력한 성장세에 힘입어 한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맥주회사로 성장했다.
그 동안 오비맥주와 AB인베브는 장기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 왔다. 오비맥주는 버드와이저, 코로나, 호가든과 같은 AB인베브의 브랜드들에 대한 독점 라이선스를 갖고 한국 시장에서 이들 브랜드에 대한 유통을 담당해 왔다.

AB 인베브의 최고경영자(CEO)인 카를로스 브리토(Carlos Brito) 대표이사는 "한국 시장에 투자하고, 오비맥주 임직원들과 다시 일하게 돼 기쁘다"며 "오비맥주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아태지역 시장에서 우리의 입지를 더욱 강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